김윤식 신협중앙회장, 코로나 극복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김윤식 회장 "소상공인, 금융취약계층 위기 대처할 수 있도록 노력"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이 16일 신협중앙연수원 홍보관에서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에 참여했다. 신협 제공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이 16일 신협중앙연수원 홍보관에서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에 참여했다. 신협 제공

김윤식 신협중앙회 회장이 16일 신협중앙연수원에서 코로나19 극복 의지를 담은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 캠페인'에 동참했다.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은 릴레이 공익 캠페인으로, '견뎌내자(Stay Strong)'라는 문구가 적힌 코로나19 극복 메시지를 전 세계로 확산시키고자 지난 3월 외교부에서 시작됐다.

김윤식 회장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우리 모두가 조금만 더 관심과 노력을 기울인다면 위기를 반드시 극복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며 "신협은 다양한 지원책을 통해 소상공인과 금융취약계층이 슬기롭게 위기를 대처할 수 있도록 든든히 어부바하겠다"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3월 신협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나눔 릴레이를 통해 성금 총 21억원과 함께 김윤식 회장이 사재 1억원을 기부하면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김 회장은 지난 7월 세계신협협의회 코로나19대응위원장으로 선출돼 위기극복 대응전략을 총괄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