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키워드] 조국, ‘국대떡볶이’ 대표 김상현 고소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2일 자신에 대한 허위사실을 퍼뜨렸다며 '국대떡볶이' 김상현 대표를 형사고소했다.

조 전 장관은 자신의 SNS를 통해 "김 대표를 허위사실적시 명예훼손으로 고소하고 고소인 조사를 마쳤다"며 "유명 기업 대표의 무책임한 행동은 법적 책임을 져야 한다"고 밝혔다.

조 전 장관이 문제 삼은 내용은 김 대표가 지난해 9월 본인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이다. 당시 김 대표는 "조국은 코링크를 통해 중국 공산당의 돈과 도움을 받았다"며 "문재인은 공산주의자, 코링크는 조국꺼라는 메세지가 더욱 퍼졌으면 좋겠다. 확인이 안 된 거라서 문제가 된다면 저를 고소하십시오"라는 내용을 올렸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