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개원 협상 불발…통합당 5일 본회의 불참하나?

국회의사당. 국회 홈페이지 국회의사당. 국회 홈페이지

5일로 예정된 21대 국회 개원 협상이 4일 저녁 불발됐다.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와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는 비공개 회동을 가졌지만 결국 이견을 좁히지 못했다.

이에 따라 더불어민주당은 예정대로 5일 개원하고 의장단을 선출한 후 원 구성 논의를 한다는 입장이다. 이에 미래통합당은 의장단이 선출되고 나면 상임위원회도 강제로 배정할 가능성이 있다며 반발하고 있다. 현재 법사위 배정에 대한 관심이 크다.

국회 본회의는 5일 오전 10시에 열릴 예정인데, 미래통합당이 불참할 가능성이 높은 상황이다.

다만 양당 간 협상 여지는 내일 본회의 개최 직전까지 남아있기는 하다.

미래통합당이 5일 오전 의원총회를 열 계획인데. 이때 개원식 및 의장단 선출 참여 여부를 논의할 것으로 보이고, 그 결과가 다시 양당 간 합의 내용에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