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키워드] 형제복지원 사건

형제복지원 사건을 언급한 문재인 대통령 SNS 캡처 형제복지원 사건을 언급한 문재인 대통령 SNS 캡처

20일 국회에서 과거사법이 통과된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형제복지원 사건의 진실이 꼭 밝혀지길 고대한다"고 언급하며 형제복지원 사건이 재조명되고 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SNS에 "제 개인적으로는 형제복지원 사건의 진실이 밝혀질 기회가 생긴 것에 대해 감회가 깊다"고 글을 남겼다.

이어 "이 사건이 세상에 처음 알려진 1987년, 부산지방변호사회 인권위원으로 진상 조사 작업에 참여했지만, 당시 시설이 폐쇄돼 진상 규명을 제대로 하지 못했던 것에 대해 미안함이 남아 있다"고 했다.

형제복지원 사건은 부산의 형제복지원에서 1975~1987년 장애인, 고아 등에 대한 불법 감금, 강제 노역, 구타, 암매장이 자행된 인권 유린 사건을 일컫는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