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 전상헌 민주당 후보 "초당적 상설협의기구 설치 할 것"

"백척간두에 선 경산 위해 중앙정부와 긴밀히 협조할 것"
홍덕률 전 대구대 총장이 선거대책위원장 맡아

전상헌 더불어민주당 경산선거구 후보 전상헌 더불어민주당 경산선거구 후보

전상헌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26일 4·15 총선 경북 경산시 선거구의 후보자 등록을 마치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전 후보는 "지금 경산시민과 경산은 너무 힘들다. 힘겹게 견디고 있는 경산시민을 위한 지원방안이 빨리 만들어져야 한다.코로나19로 인해 경산은 백척간두에 서 있다"면서 "경산시민과 경산의 피해지원과 복구, 경산의 더 큰 성장을 이끌 수 있도록 중앙정부와 긴밀히 협조해야 한다"고 후보등록 소감을 밝혔다.

그는 선거대책위원장으로 홍덕률 전 대구대학교 총장을, 공동후원회장으로는 이미 김부겸 전 행정안전부장관, 이광재 전 강원도지사가 맡고 있다.

전 후보는 "경산발전을 위해 '초당적 상설협의기구' 설치를 통해 전임 국회의원, 시장의 의견을 구할 것"이라면서 "언제나 경산시민의 편에서 자영업자를 살리는 식당(食堂) 국회의원, 학교를 키우는 서당(書堂) 국회의원, 어르신을 공경하는 경로당(敬老堂) 국회의원이 되겠다"고 약속하면서 지지를 호소했다.

그는 정책선거를 약속하며 대구도시철도 1·3호선 연장사업을 시작으로 정책브리핑-'궁금해! 허니생각'을 통해 경산개발 구상을 매주 발표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라이브 방송을 통해 유권자에게 다가가는 행보를 보이고 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