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구역 우한폐렴 자작극 유튜버 처벌 청와대 국민청원

동대구역 코로나바이러스 자작극 처벌 청와대 국민청원. 청와대 홈페이지 동대구역 코로나바이러스 자작극 처벌 청와대 국민청원. 청와대 홈페이지

29일 대구에서 주로 활동하는 것으로 알려진 유명 유튜버들이 동대구역에서 벌인 일명 '우한폐렴 환자 추격' 소동이 화제다.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낮 청년 남성 유튜버 4명이 대구시 동구 동대구역 지하철역과 광장 등 일대에서 우한폐렴 환자를 둘러싼 추격전을 연상케하는 영상을 촬영했다.

흰색 방호복을 입은 남성 2명이 환자 1명을 뒤쫓는 모습이 수많은 시민들에게 목격됐고, 이들의 촬영 현장 사진도 온라인에 퍼졌다.

이는 실제 상황이 아니라 이들 유튜버들이 꾸민 상황이었다.

동대구역 우한폐렴 환자 추격 영상 촬영 현장. 온라인 커뮤니티 동대구역 우한폐렴 환자 추격 영상 촬영 현장. 온라인 커뮤니티

결국 이 현장을 접하고 불안감을 느낀 시민의 신고가 2건 이어졌고, 결국 이날 오후 2시 30분쯤 경찰이 현장에 출동해 유튜버 3명을 붙잡았다.

경찰은 이들에게 별다른 혐의가 없는 것으로 보고 신분 확인 후 귀가 조치를 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네티즌들의 반응은 정반대이다.

이들의 촬영 현장 사진을 담은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의 여러 게시글에는 비판 댓글이 잇따르고 있다. 불안감 조장에 대해 지적하는 반응이 많다. 앞서 여러 정부 기관과 지자체 등은 가짜 뉴스와 유언비어 등 국민들의 불안감을 조장하는 행위에 대해 강경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어, 이런 지적들이 설득력을 얻고 있다.

실제로 이와 관련 대구시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모의훈련을 했다는 유언비어가 퍼지기도 했는데, 대구시는 사실이 아니라고 설명하기도 했다.

대구시가 29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모의훈련을 했다는 유언비어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설명했다. 대구시 블로그 대구시가 29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모의훈련을 했다는 유언비어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설명했다. 대구시 블로그

그러면서 이들을 처벌해달라는 청와대 국민청원도 등장했다. 이날 등록된 '동대구역 코로나바이러스 자작극 처벌'이라는 제목의 청원글이다.

내용은 이렇다.

'동대구역 코로나바이러스 자작극 처벌요청합니다

훈방조치됐다는데, 국민들 혼란과 불안을 야기하는 테러와 다름없는 행위입니다.

강력처벌 요구합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