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조국 법무 장관 등 6명 신임장관 임명

지난달 개각 이후 한 달만… 9일 0시부터 임기 시작

9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신임 장관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자들이 자리해 있다. 오른쪽부터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조국 법무부,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 연합뉴스 9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신임 장관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자들이 자리해 있다. 오른쪽부터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조국 법무부,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9일 '8·9 개각'에 따른 장관(급) 후보자들을 모두 임명했다.

지난달 9일 개각에서 지명한 지 꼭 한 달 만이다.

문 대통령이 이날 오전 장관(급) 후보자 6명에 대한 임명을 재가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조국 법무부 장관을 비롯해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함께 임명됐다.

다만 이미 청문보고서가 채택된 뒤 임명이 된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을 제외한 이들 6명에 대한 국회의 인사청문경과보고서는 끝내 채택되지 않은 상태로 임명됐다.

신임 장관들의 임기는 이날 0시부터 시작됐으며, 10일 열리는 국무회의에 처음 참석하게 된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