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대구시 의회 양 지역 상생발전을 위해 뭉친다

경북도·대구시 의회가 11일 도의회에서 상생협력 MOU를 체결하고 협약서를 들어 보이며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경북도의회 제공 경북도·대구시 의회가 11일 도의회에서 상생협력 MOU를 체결하고 협약서를 들어 보이며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경북도의회 제공

경상북도의회와 대구시의회가 양 지역의 상생발전을 위해 힘을 합치기로 했다.

양 시도의회는 11일 경북도의회에서 전체 의원 만남의 자리를 갖고 대구경북 상생발전을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양 의회는 '경상북도의회·대구광역시의회 상생발전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공동 특별위원회 구성 ▷정기적인 화합행사 ▷의정활동의 공동 추진 등 상생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

(가칭) 경북-대구광역의회 상생협력 공동특별위원회를 구성해 지역 공통 현안 해결과 미래 지향적인 협력 사업을 발굴하기로 했다. 또 정기 화합행사와 교류로 상호 신뢰와 우호 협력을 증진하고, 시·도민 간 공감대와 유대감을 높이는 데도 노력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의원 연찬회와 연수회 등을 공동으로 개최해 의정역량 강화와 정책발굴에 노력하고 우수사례는 의정활동에 반영하기로 했다.

지방분권과 균형발전을 위해서도 협력을 강화한다. 지역 간 특성을 최대한 살리면서도 상생할 방안을 함께 찾아갈 계획이며 국책사업도 양 지역이 수혜자가 되도록 서로 지원하고 협력할 복안이다.

장경식 경북도의회 의장은 "지방분권 강화라는 기회와 지방소멸이라는 위기가 공존하는 시기에 경북과 대구가 함께 뭉치는 것은 시대적 과제"라며 "오늘 협약식을 통해 이를 구체적으로 실현해 나가겠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