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겸 지지모임 '새희망포럼' 대구지부도 발족

24일 그랜드호텔서 발족식…이철희 의원 초청강연도

김부겸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김부겸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내년 총선에서 집권여당 동진정책의 핵심이 될 대구 점령을 위해 김부겸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대구 수성갑) 조직이 본격적으로 움직인다.

김부겸 의원 지지모임인 '새희망포럼'은 24일 대구 그랜드호텔에서 대구지부 발대식을 한다. 새희망포럼은 2004년 발족한 김부겸 의원 지지모임으로 전국적인 조직망을 갖추고 있지만 정작 김 의원이 둥지를 틀고 있는 대구에서는 활동이 미진해 지부가 결성되지 않았다.

김 의원 측은 "여러 지지 모임이 있어 대구지부 발족을 자제해온 측면이 있었으나 지역민의 요구와 대구에서의 김 의원 역할론, 특히 내년 총선에서 민주당을 향한 대구시민의 염원을 모으고자 뒤늦게 포럼 발대식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

새희망포럼은 대부분의 전국 광역시·도에 지부가 마련돼 있고 전국적으로 일정금액의 회비를 내는 회원만 5천명가량된다.

지부는 회원 300명 이상이 돼야 결성할 수 있으며 대구는 최근 회원이 급증해 400명을 넘어섰다.

김 의원의 지지모임이지만 새희망포럼 대구지부는 내년 총선을 준비하고 있는 민주당의 '대구캠프'가 돼 민주당 후보의 선거 승리, 민주당의 대구 지지세 확장 등의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포럼은 대구의 각 지역위원회의 정보교류 채널이자, 중앙당의 방침 전달창구이다. 또한 본격적인 선거전이 시작되면 지역별 후보자 지원 등에도 나선다는 계획이다.

이날 대구지부 발족식에는 내년 총선 불출마를 선언한 이철희 민주당 의원이 '민주당이 나아갈 길'을 주제로 강연한다.

김동식 준비위원(대구시의원)은 "포럼은 대구의 미래에 대한 고민을 큰 임무로 보고 있으며 내년 총선에서 민주당의 선전과 승리를 위해 대구의 지역위원회별 정보교류, 선거 이슈 개발 및 확산에 힘을 모으는 것을 목적으로 두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