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직접 집회 와서 설득해라", 장경동 목사 누구? 과거 '동치미' 출연

장경동 대전중문교회 목사 (사진=유튜브 '김문수 TV' 캡처) 장경동 대전중문교회 목사 (사진=유튜브 '김문수 TV' 캡처)

지난 9일 '문재인 하야 2차 범국민 투쟁대회'가 열린 가운데, 이날 집회에 참여한 장경동 목사의 연설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이날 집회는 '문재인 하야 범국민투쟁본부'(투쟁본부) 등 보수 단체들의 주도로 진행됐으며, 이들은 조국 법무부 장관의 사퇴와 구속, 문재인 대통령의 하야를 촉구했다.

지난 9일 열린 집회에서 장 목사는"문재인 대통령이 이곳에 와서 집회 참여자들을 설득하면 끝난다"며 "여기 나오면 위험할 것 같지만, 전혀 위험하지 않다. 여기는 홍콩도 아니고, 화염병을 던지는 것도 아니다. 단지 우리의 소원을 들어달라고 외치는 것 뿐"이라고 말했다.

이어 장 목사는 "부모와 자식이 싸울 때 자식이 이기는 이유는 부모가 자식을 사랑하는 마음이 있기 때문, 부모가 자식보다 성숙하기 때문"이라며 "대통령 마음속에 성숙함이 있다면 듣고만 있지 말고 이곳에 와서 이 자리에 있는 사람들을 다 설득하길 바란다. 설득을 못 시킬 거라면 설득을 당해달라"고 의견을 표했다.

한편 장 목사는 MBN 예능 프로그램 '동치미' 등에 출연하며 대중에게 얼굴을 알렸으며, 현재 대전중문교회 담임 목사와 친례신학대학교 교수를 겸임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