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김순견 전 경북 부지사 부부 "조국 사퇴" 삭발

18일 경북 포항시청 앞 광장에서 김순견 전 경북도 경제부지사가 부인 박재옥씨와 함께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를 촉구하며 삭발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18일 경북 포항시청 앞 광장에서 김순견 전 경북도 경제부지사가 부인 박재옥씨와 함께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를 촉구하며 삭발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순견 전 경북도 경제부지사와 부인 박재옥 씨가 18일 포항시청 앞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를 촉구하는 삭발식을 가졌다.

조국 장관 사퇴를 요구하는 부부 삭발은 최초 사례이다.

김 전 경제부지사와 박 씨 부부는 이날 오후 2시 포항시청 앞 광장에서 삭발식을 가졌다.

18일 경북 포항시청 앞 광장에서 김순견 전 경북도 경제부지사가 부인 박재옥씨와 함께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를 촉구하며 삭발한 뒤 성명서를 읽고 있다. 연합뉴스 18일 경북 포항시청 앞 광장에서 김순견 전 경북도 경제부지사가 부인 박재옥씨와 함께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를 촉구하며 삭발한 뒤 성명서를 읽고 있다. 연합뉴스

머리를 민 김 전 경제부지사는 성명을 밝혔다. 그는 "조국 일가의 온갖 불법 비리의혹에도 그를 법무부장관으로 임명한 문재인 대통령은 국민에게 심각한 상실감과 박탈감을 안겨 주고 있다"며 "조국 장관이 국민과 정의와 공정을 위한다면 법무부장관에서 즉시 사퇴하라"고 했다. 아울러 그는 "이번 사태는 여당과 야당의 차원이 아닌 대한민국의 법과 정의가 어디에 있는 지 기준으로 바라봐야 한다"고 덧붙였다.

18일 경북 포항시청 앞 광장에서 김순견 전 경북도 경제부지사가 부인 박재옥씨와 함께 삭발한 뒤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를 촉구하고 있다. 연합뉴스 18일 경북 포항시청 앞 광장에서 김순견 전 경북도 경제부지사가 부인 박재옥씨와 함께 삭발한 뒤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를 촉구하고 있다. 연합뉴스

대구경북에서는 어제인 17일 강효상 국회의원이 최초로 삭발한 바 있고, 이번이 2번째 사례이다.

김 전 경제부지사는 내년 포항 지역 총선 출마가 유력한 인물로 꼽힌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