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코로나19로 침체된 대구 관광에 활력을 불어 넣어주세요"

화창한 봄 날씨를 보인 8일 대구 신천둔치에 설치된 신천(왼쪽부터), 팔공산 갓바위, 컬러풀페스티벌, 북구 하중도 유채꽃 단지 등 대구 대표 명소와 축제 안내판이 물에 비치고 있다. 대구시는 코로나19로 침체된 대구 지역의 관광지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관광안내소와 SNS를 활용해 온·오프라인 양방향으로 타 시·도민들에게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성일권 기자 sungig@imaeil.com

관련기사

AD

비주얼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