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쓰러진 벼 세우는 '손길'

12일 대구 북구 학정동 들녁에서 수확을 코앞에 두고 잇따른 태풍으로 쓰러진 벼를 일으켜 세우는 손길이 분주하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관련기사

AD

비주얼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