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코로나19 진단 검사 체험...직장 내 '코로나 1호 공포증' 늘어

지난 8일 대구 수성구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진단 검사 대상자인 모현철 기자의 검체를 채취하고 있다. 모 기자는 다음 날 음성 결과를 통보 받기 전까지 24시간 피 말리는 자가 격리를 했다.

관련기사

AD

비주얼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