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2019 아시아 트라이애슬론 선수권대회

2019 아시아 트라이애슬론 선수권대회가 20일 경주 보문호 일대에서 개막, 엘리트 여자부 경기에 출전한 선수들이 수영종목에서 힘차게 출발하고 있다. 엘리트 경기는 수영 1.5km, 싸이클 40km, 마라톤 10km구간에서 열렸다. 아시아 31개국에서 선수단과 동호인 1천500여 명이 참가한 이번 대회는 23일까지 진행된다.

2019 아시아 트라이애슬론 선수권대회 엘리트 여자부에 출전한 선수들이 싸이클 경기를 펼치고 있다.

2019 아시아 트라이애슬론 선수권대회 엘리트 여자부에 출전한 선수들이 싸이클 경기를 펼치고 있다.

엘리트 여자부 마라톤 경기에서 선수들이 보문호 주변을 힘차게 달리고 있다.

수영 경기를 마친 선수들이 싸이클을 끌고 출발선으로 달리고 있다.

수영을 마친 엘리트 여자부 선수들이 보문호 밖으로 뛰어 나오고 있다.

엘리트 여자부 수영 종목에서 선수들이 힘차게 물살을 가르고 있다.

자원봉사자들이 열띤 응원을 하고 있다.

엘리트 여자부 선수들이 몸에 물을 뿌리며 마라톤 레이스를 펼치고 있다.

관련기사

AD

비주얼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