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은 미스터트롯 서울 공연 1~5회 연기 "지방공연도 영향?"

내일은 미스터트롯 서울 공연 1~5회 연기. 공연 관련 이미지 내일은 미스터트롯 서울 공연 1~5회 연기. 공연 관련 이미지

이틀 뒤인 24일부터 진행될 예정이었던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 콘서트 가운데 첫 5차례 공연이 코로나19 여파로 잠정 연기됐다.

콘서트 주최사 '쇼플레이'는 22일 공지를 통해 이 같이 밝혔다.

서울 공연은 7월 24일부터 8월 9일까지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모두 15회 열릴 예정이었는데, 이 가운데 1~5회 공연이 24~26일 등 사흘 간 진행될 예정이었으나, 잠정 연기된 것이다.

이후 남은 10회 공연 일정 변동 여부에 대해 쇼플레이는 "전체 서울 공연 일정에 대해 27일까지 최종 정리를 해 발표하겠다"고 알렸다. 결국 15회 서울 공연 전체 일정의 변동 가능성이 만들어진 것.

앞서 미스터트롯 서울 공연은 4월 열릴 예정이었다가, 코로나19 장기화에 5월 말로 연기됐다가, 6월 말로 또 다시, 그리고 7월 24일로, 이렇게 3차례 연기됐다.

이어 이번에 4번째 일정 변경이 이뤄진 것이다.

미스터트롯 서울 공연 1~5회 잠정 연기는 지난 21일 송파구청이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을 운영 및 관리하는 국민체육진흥공단에 '5천석 이상 공공시설 내 공연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내리면서 야기됐다. 실내 체육시설 특성상 밀집된 관람석에서 대규모 인원이 장시간 머무를 경우 코로나19 등 감염병 전파 위험성이 커지는 데 따른 조치였다.

불과 공연 사흘 전에 이 같은 행정명령이 떨어지면서 주최사는 비용 등에 적잖은 피해를 입게 됐고, 티켓을 구입한 관객들 역시 공연 일정이 불확실해지면서 일부는 피해를 입을 수 있는 상황이다.

그러면서 코로나19 장기화에 서울 공연 1~5회는 물론 남은 10차례 공연도, 이어질 지방공연도 차례로 잠정 연기되는 것은 아닌 지에 관심이 향하고 있다.

미스터트롯 콘서트는 서울에서 가장 긴 15회 일정을 소화한 후 ▶8월 21~22일 충청(청주대학교 종합운동장) ▶8월 23일 전라(여수 진남운동장) ▶8월 30일 다시 충청(천안 종합운동장) ▶9월 5일 강원(원주종합운동장) ▶9월 11~12일 광주(광주월드컵경기장) ▶9월 19일 경기(의정부종합운동장) 등의 일정을 남겨둔 상황이다. 그러나 수정 가능성이 높아졌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