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창청춘맨숀, 청년 예술가 실험적 무대 '수창청춘극장' 온라인 공연

6월 한달간 매주 토요일 오후 4시

그라운드잼 공연 모습 그라운드잼 공연 모습

대구 문화예술복합공간 수창청춘맨숀이 청년예술가의 실험적 공연 무대인 '수창청춘극장'을 6월 한달간 매주 토요일 온라인을 통해 선보인다.

수창청춘극장은 매 분기 공모를 통해 도심재생공간인 수창청춘맨숀의 독특한 분위기와 어우러지는 이색적인 공연을 선정해 청년예술가의 공연 활동을 지원하고 다양한 장르의 공연예술을 시민에게 제공하고 있다.

6월 진행되는 수창청춘극장은 마술, 연주, 탭댄스 등 다양한 장르의 총 4개 공연으로 매주 토요일 오후 4시에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공연 당일 수창청춘맨숀 공식 유튜브에 공개되며 홈페이지, SNS에서도 관람 안내 및 링크가 오픈된다. 공연이 업로드되면 일주일간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6일에는 '리치매직' 정연형 마술사가 코로나19로 지친 시민을 위해 'That's okay'를 주제로 마술 및 융복합공연을 펼친다. 언어로 표현할 수 없는 감상적인 메시지를 전달하여 마음의 힐링을 전달할 예정이다.

13일에는 백다솜이 한국의 전통악기 대금, 소금, 생황 그리고 자신의 목소리를 루프스테이션이라는 이펙터를 활용해서 녹음해 본인의 이야기를 음악으로 표현해내는 'Silence: I discover, is something you can actually hear' 공연을 준비했다.

20일은 탭댄스 그룹 '그라운드잼'이 탭댄스를 재해석한 공연 '또가닦'(Tap Dance Music)을 통해 관객과 소통하는 공연을 선보인다. 리듬 타악 연주, 재즈 리듬부터 국악까지 다양한 리듬으로 다이나믹한 탭댄스로 보는 춤과 듣는 음악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최고의 리듬 난타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E ME E ME

27일은 해금의 권이듬, 그래픽 디자인의 유정은, 미디어아트·힙합의 최경규가 결성한 'E ME'가 '본질 : 0-4-100'라는 제목으로 본질을 찾아가는 탐구 과정을 공연으로 풀어낸다. 해금과 힙합의 사운드에 영상매체와 퍼포먼스로 공간을 채우는 독특한 공연을 만들어 낼 예정이다.

김향금 수창청춘맨숀 관장은 "사전 촬영 후 온라인 공연으로 업로드되는 만큼 각 공연이 가진 분위기와 현장감, 또 그와 어우러질 수창청춘맨숀의 공간미를 잘 담아내어 시민이 더욱 생생하게 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공연 문의 053)252-2570.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