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오페라하우스 2019 오페라 연구회 공개 세미나 개최

11월 8일(금) 오후 3시 대구오페라하우스 별관 카메라타서
'메세나 중심의 재단 발전방안과 예술 휴먼웨어 구축' 주제

 

대구오페라하우스 오페라 연구회가 회의하고 있다. 대구오페라하우스 제공 대구오페라하우스 오페라 연구회가 회의하고 있다. 대구오페라하우스 제공

(재)대구오페라하우스가 내달 8일 오후 3시 대구오페라하우스 별관 카메라타에서 2019년 '오페라 연구회' 공개세미나를 개최한다.

'오페라 연구회'는 대구오페라하우스가 올해 처음 시작한 학술연구 사업이다. 지역 오페라 발전과 오페라축제 활성화 방안, 저변확대 등 재단이 직면한 현안에 대해 지역 각계의 의견을 수렴하고, 관광과 교육 등 타 산업과의 공동 발전방안을 논의하며 공공극장의 학술적 기능을 강화하고 있다. 언론, 관광산업, 교육, 예술분야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로 구성됐다.

이번 세미나는 그간 오페라 연구회가 활동한 성과를 발표하는 자리다. 오페라 연구회는 지난 2월부터 8월까지 월 1회 정기모임을 하며 오페라 관련 다양한 연구 활동 및 발표를 진행했다.

오동욱 대구경북연구원 박사가 '대구오페라하우스 현황 및 메세나 유치를 통한 재단 발전방안'을, 이형국 상명대학교 교수가 '대구오페라하우스를 중심으로 한 청년예술가 일자리 지원정책'을 각각 주제발표한다.

이어 최상무 대구오페라하우스 공연예술본부장의 사회로 조두진 매일신문 문화부장, 김봉규 영남일보 전문기자, 전진성 유네스코 한국위원회 문화팀장, 황성택 대구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 고용혁신추진팀 선임연구원 등이 토론한다.

이날 세미나는 공개로 진행하며 오페라를 사랑하는 대구시민 누구나 참석할 수 있다.

문의 대구오페라하우스 교육홍보팀 053)666-6174.

관련기사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