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2회 동구합창단 정기연주회 '가을을 여는 소리', 11월 7일

최희철 지휘, 박선민 반주… 뮤지컬 맘마미아 수록 유명곡에 국악인 오정해, 오카리나 연주가 김준우 등도 공연

제22회 동구합창단 정기연주회 포스터. 대구동구문화재단 제공 제22회 동구합창단 정기연주회 포스터. 대구동구문화재단 제공

(재)대구동구문화재단 아양아트센터는 음악을 사랑하고 음악으로 봉사하는 동구합창단(회장 장선아)의 22주년 기념 정기연주회를 11월 7일(목) 오후 7시 30분 아양아트센터 아양홀에서 연다.

동구합창단은 문화와 예술에 대한 사랑이 남다른 동구 거주 여성들이 지역민의 문화적 욕구를 충족함과 동시에 스스로의 자기계발을 통한 삶의 질을 향상하고자 1992년 창단했다. 현재 단원 50여 명이 문화와 예술이 살아 숨쉬는 동구를 만들고자 힘쓰고 있다.

이들은 앞서 제4회 대통령배 전국합창경연대회 우수상 수상, 대구시 주최 건전노래 합창경연대회 금상, 제2회 달구벌 합창경연대회 금상 등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동구의 문화사절단으로 활동하고 있다.

이번 공연은 최희철 지휘, 박선민 반주로 펼쳐진다. '못 잊어', '우리들의 노래', 'I have a dream', 'Dancing Queen' 등 다양한 장르의 합창곡을 선보인다. 아울러 국악인 오정해의 특별무대와 부부성악가인 소프라노 배진형, 바리톤 구본광, 오카리나 연주가 김준우도 무대를 펼친다.

장선아 동구합창단 회장은 "28여 년의 세월을 함께한 동구합창단의 노련함을 아름다운 합창의 감동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지역민들의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바란다"고 말했다.

전석 무료, 문의 053)230-3311.

대구 동구합창단. 대구동구문화재단 제공 대구 동구합창단. 대구동구문화재단 제공

관련기사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