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아트피아 마티네콘서트, 헬로 클래식-운명

진솔 지휘자 진솔 지휘자

수성아트피아가 마티네콘서트 '헬로 클래식-운명'을 10일(화) 오전 11시 용지홀 무대에 올린다.

올해로 14번째 시즌을 맞은 '수성아트피아 마티네 시리즈'는 2007년 개관 이래 10년 이상 유지되고 있는 기획 시리즈로, 오전 시간을 활용한 수준 높은 공연으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공연은 대구MBC교향악단 전임 지휘자이자 차세대 여성 지휘자로 발돋움하고 있는 진솔이 지휘를 맡고, 지역 클래식 저변화 확대를 목표로 활동하고 있는 수성아트피아 상주단체인 대구MBC교향악단이 출연한다. 협연으로는 세계 3대 피아노 콩쿠르에 속하는 퀸 엘리자베스국제콩쿠르에서 입상한 피아니스트 이미연이 맡는다. 이미연은 베를린 국립예술대 최고 연주자과정을 최우수로 졸업하고 중앙음악콩쿠르 최초 만장일치 1위, 서울 실내악 콩쿠르 1위, 마리아 칼라스 국제콩쿠르 1위없는 3위 등 국내외 유수 콩쿠르에서 입상했다. 현재는 영남대 음악대학 피아노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피아니스트 이미연 피아니스트 이미연

'헬로 클래식-운명'은 관현악곡 연주와 피아노 협주곡으로 구성됐다. 베토벤의 '에그몬트 서곡'을 시작으로 피아니스트 이미연의 모차르트 '피아노 협주곡 21번' 협연, 그리고 '운명 교향곡' 이라는 별칭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베토벤 '교향곡 5번 운명' 전 악장을 들려준다.

김형국 수성아트피아 관장은 "오전 공연은 가벼운 레퍼토리로 구성해야한다는 고정관념을 탈피하고자 익숙하면서도 수준 높은 오전 클래식 공연을 기획했다. 운명의 문을 두드리는 주제를 가진 베토벤의 운명교향곡과 아름다운 멜로디의 2악장과 피아노 협주곡 중 가장 현대적인 모차르트의 명곡으로 불리며 세계적인 피아니스트들이 즐겨 연주하는 협주곡 21번을 선보이게 되어 관객들의 큰 호응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전석 2만원, 053)668-1800.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