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머티리얼즈, 도시락으로 따뜻함을 나눈다. ‘한 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 추진

3개월간 하루 300개씩 총 1만8천여개 전달 예정

SK머티리얼즈가 영주시청에서 한끼 나눔 온택드 프로젝트 추진을 약속하고 있다 . 영주시 제공 SK머티리얼즈가 영주시청에서 한끼 나눔 온택드 프로젝트 추진을 약속하고 있다 . 영주시 제공

경북 영주 SK머티리얼즈가 코로나19로 무료급식이 중단된 홀몸노인 300여 명을 대상으로 도시락 무료배달 봉사인 '한 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 를 추진한다.

SK머티리얼즈는 13일 영주시청을 방문, 장욱현 영주시장과 사회적기업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 협약식을 가졌다.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는 SK머티리얼즈 구성원들의 성금과 회사 기금으로 조성된 '행복나눔성금'을 활용, 필요한 재원을 확보하고, 지역사회 보장협의체와 경북사회복지공동 모금회의 추가 재원을 지원받아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이번 프로젝트에는 영주시가 대상자를 선정하고 사회적 기업인 '소백로컬푸드'는 도시락을 만들어 영주지역 택시기사 봉사단과 함께 배송을 맡기로 했다.

이들은 앞으로 3개월간 하루 300개씩 총 1만8천여 개의 도시락을 영주지역 홀몸노인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이용욱 SK머티리얼즈 사장은 "이번 프로젝트는 SK그룹이 강조해온 '안전망(Safety Net)' 구축의 연장 선상"이라며 "동참을 결정해 준 기관단체에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지역 취약계층의 '안전망'을 구축하는데 향토기업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