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 최우수 선정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대구시가 행정안전부 주관 '2020년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은 지방자치단체가 지역에 맞는 일자리를 주도적으로 설계해 정부 공모를 통해 추진하는 최대 규모의 일자리 사업이다.
평가는 17개 시·도를 대상으로 올 한해 청년 고용 실적, 사업 추진 적극성, 사업비 집행률 등 해당 사업 전반을 평가해 선정했다.

시는 일자리노동정책과를 중심으로 9개 부서와 8개 구·군이 협업해 실무토론, 의견 공유 등을 진행해 사업 효과를 높일 수 있도록 적극적인 노력을 펼쳤다고 밝혔다.

시는 코로나19 등 어려운 고용 여건 속에서 올 한해 지역 청년 3천229명이 새로운 일자리를 찾았고, 지역의 1천261개 기업도 일자리를 늘렸다고 덧붙였다.

김태운 대구시 일자리투자국장은 "우수한 청년들이 지역에 정착해 기업은 물론 지역 경쟁력을 더욱 높이는 선순환 구조가 자리매김하도록 지역주도형 등 양질의 청년일자리를 더욱 확대하도록 노력하겠다"며 "특히 거시적인 안목으로 산업구조 대전환에 발맞춰 새로운 디지털 시대를 선도해 나갈 수 있는 미래 핵심 청년 인재 양성에 더욱 중점을 두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