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로타리3700지구, 코로나19 피해 시도민 돕기

국제로타리3700지구(총재 조만현)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 8개 구·군청과 경산시, 청도군, 칠곡군, 성주군, 고령군 등 13개 시·구·군청에 지원물품을 전달한다.

지원물품은 국제로타리3700지구에서 구입한 손소독제 3천800개와 국제로타리 3690지구(인천지역)에서 대구경북지역 지원을 위해 보내준 라면 1천80박스, 마스크 1만 장으로 총 4천900만원 상당의 물품이다.

또 국제로타리 3690지구(인천)에서는 회원의 마음을 모은 2천400여만원과 3350지구(태국)로부터 1천187만1천원의 성금을 모아서 3700지구로 전달, 대구경북 취약계층 및 의료진 물품지원에 사용할 계획이다. 앞서 국제로타리3700지구는 지난 5일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에 총 1억4천만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이에 따라 국제로타리 3700지구는 이번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에 지금까지 2억원 이상의 지원을 했다.

국제로타리3690지구 회원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국제로타리3700지구를 통해 대구경북에 성금과 지원물품을 전달하고 있다. 국제로타리3700지구 제공 국제로타리3690지구 회원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국제로타리3700지구를 통해 대구경북에 성금과 지원물품을 전달하고 있다. 국제로타리3700지구 제공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