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호트 격리 중인 '월명성모의 집' 점검

우지완 김천경찰서장, 김천경찰서 제공 우지완 김천경찰서장, 김천경찰서 제공

우지완 김천경찰서장은 지난 19일 지역내 '예방적 코호트 격리시설' 53개소 중 입소·종사자(250여명)가 가장 많은 김천시 남면에 위치한 '월명성모의 집'을 점검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