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물렀거라~' 가축소독용 등짐펌프 둘러멘 경북 영천 한우농가들

한우협회 영천시지부 회원들 다중이용시설 자발적 방역...부지부장은 결혼식 미루고 동참

한우협회 영천시지부 회원과 영천시 공무원이 화산면 연계1리 부녀회관에서 코로나19 방역활동을 하고 있다. 영천시 제공 한우협회 영천시지부 회원과 영천시 공무원이 화산면 연계1리 부녀회관에서 코로나19 방역활동을 하고 있다. 영천시 제공

경북 영천지역 한우농가들이 가축소독용 등짐펌프(동력분무기)를 메고 자발적 방역 지원에 나서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차단의 효자 노릇을 하고 있다.

전국한우협회 영천시지부에 따르면 지난 22일부터 가축소독용 동력분무기를 보유한 지역 한우농가 회원들이 영천시 공무원과 2인1조로 읍·면·동별 다중이용시설을 다니며 방역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 여운일 부지부장은 이날 예정이던 결혼식을 연기하고, 코로나19 방역활동에 동참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종효 한우협회 영천시지부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한우농가에서 보유한 방역장비와 인력 요청에 언제든 지원할 수 있는 체계가 마련돼 있다"며 "코로나19 조기 종식을 위해 시민 모두가 똘똘 뭉쳐 힘을 모아 나갔으면 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1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