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경북 영천지역 풍력발전 위한 MOU 체결

한수원은 14일 영천지역 풍력발전 사업 추진을 위한 관계기업과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한수원 제공 한수원은 14일 영천지역 풍력발전 사업 추진을 위한 관계기업과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한수원 제공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은 14일 한화건설, 지케이윈드와 서울 포시즌스호텔에서 '풍력발전사업 공동개발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들 회사는 이번 MOU를 통해 경북 영천지역에 총 설비용량 42㎿ 규모의 풍력발전단지 공동개발을 시작하기로 했다. 한수원은 사업관리와 REC구매를, 한화건설은 기자재 구매 및 시공을, 지케이윈드는 인허가 취득과 부지확보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한수원은 육상풍력 외에도 영덕 및 안마도 등에서의 해상풍력을 포함해 총 설비용량 약 1GW가 넘는 풍력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인식 한수원 그린에너지본부장은 "한화건설, 지케이윈드와 풍력사업 공동개발 파트너로 함께 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한수원은 2030년까지 1.7GW 수준의 풍력설비 보유를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