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일본 도쿄서 열린 국제품질분임조 경진대회에서 금상 수상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이 지난달 26일 일본 도쿄에서 열린 국제품질분임조 경진대회(ICQCC)에서 최고상인 금상(사진)을 받았다.

한수원은 이번 대회에서 '스위치야드 교체공사 공정 최적화를 통한 공기단축'이라는 주제를 발표해 수상의 기쁨을 안았다.

이번 수상으로 한수원은 7회 연속 국제대회 금상이라는 금자탑을 쌓았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이번 수상은 한수원의 안전과 품질수준을 국제적으로 알린 성과로 평가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품질 및 기술혁신 노력으로 원전 안전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지난 1976년 시작해 올해 44회를 맞는 이번 대회에는 한국, 일본 등 세계 13개국의 대표기업 370개 팀 2천여명이 참가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