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경북본부 시니어 초청 희망충전 해피트레인 시행

지역 어르신들이 열차여행을 더났다. 코레일 제공 지역 어르신들이 열차여행을 더났다. 코레일 제공

코레일 경북본부(본부장 차경수)는 27일 레일로 이어지는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영주시 재가노인지원센터 어르신 50여 명을 초청, '희망충천 해피트레인' 행사를 가졌다.

가을 맞이 해피트레인 행사는 기차여행을 통해 건강과 생활의 활력을 불어넣는 목적으로 추진된다.

지역 어르신들이 열차여행을 더났다. 코레일 제공 지역 어르신들이 열차여행을 더났다. 코레일 제공

정동진 기차여행은 27일 오전 8시 26분 출발해 낮 12시 도착 후 바다구경과 모래시계공원 등을 관람한 후 오후 1시 20분 열차를 타고 귀가한다.

김희남(89·영주 가흥동) 어르신은 "20년 전에 비둘기 열차를 타고 경주로 여행을 떠났던 추억이 생각난다"며 "바다를 본다는 생각에 마냥 소녀같이 마음이 설렌다. 기차여행을 준비해 준 철도관계자들에게 감사한다"고 전했다.

차경수 코레일 경북본부장은 "기차여행을 통해 지역 어르신들이 젊음을 되찾길 바란다"며 "앞으로 더 많은 어르신들이 기차여행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