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군위군 비닐하우스 화재로 70대 여성 1명 사망

14일 군위군 군위읍의 한 비닐하우스에 불이 나 70대 할머니 1명이 숨졌다. 군위군 제공 14일 군위군 군위읍의 한 비닐하우스에 불이 나 70대 할머니 1명이 숨졌다. 군위군 제공

14일 오후 5시 3분쯤 경북 군위군 군위읍 무성리에 있는 한 비닐하우스에서 불이 나 70대 1명이 숨졌다.

의성소방서에 따르면 모 농장 옆에 있는 3천800㎡ 규모의 비닐하우스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비닐하우스 1동이 전소되고 4동은 부분 소실됐다.

불은 오후 5시 31분에 꺼졌으나 소방대원들이 비닐하우스에 들어갔을 때 할머니 A씨(77)씨가 불에 타 숨져 있었다. 당시 사체는 심하게 훼손돼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사고 원인 및 추가 피해자 발생 여부 등을 조사하고 있다.

관련기사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