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촉] 서오선(전 국립대구박물관장)·황순천씨 장남 승민군, 주정호(전 국제신문 기자)·엄정화씨 딸 지음 양.

▶서오선(전 국립대구박물관장)·황순천 씨 장남 승민 군, 주정호(전 국제신문 기자)·엄정화 씨 딸 지음 양. 17일(일) 오후 2시 대전시 유성구 라도무스 3층 아트리움.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