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절 클리닉] 신경이 눌려 생기는 팔 저림, 일찍 치료해야

 

배기윤 대구 완쾌신경과 대표원장 배기윤 대구 완쾌신경과 대표원장

팔 저림의 원인은 신경이 눌려서 생기는 경우가 제일 흔하다. 신경이 눌리는 대표적인 질환이 목디스크, 팔꿈치 터널증후군, 그리고 손목 터널증후군이다.

목 디스크의 주요 증상이라 하면 목 통증을 떠올리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이는 정확한 판단이 아니다. 실제로 목 디스크가 발병할 경우 목덜미가 뻣뻣해지는 증상뿐 아니라 두통, 어깨 결림, 팔 저림 등의 증상까지 겪는다. 경추 불안정성이 지속되면서 주변 신경을 자극해 다른 신체 부위까지 영향을 미치는 것이다.

특히 경추 주변은 어깨와 팔로 이어지는 신경이 자리하고 있다. 추간판 내에서 탈출한 수핵이 이러한 신경을 자극해 팔 저림, 어깨 저림을 일으키는 것이다.

목 디스크 발병률이 높은 것은 경추 주변 근육 및 인대 힘이 약하기 때문이다. 목의 경우 허리보다 인대의 이완이 발생하기 쉽다. 무거운 머리를 지탱해야 하지만 목의 인대가 너무 얇고 근육 힘도 떨어지기 때문에 목 디스크 발병률이 높아질 수밖에 없는 것이다.

팔꿈치 터널증후군의 주요 증상은 4번째, 5번째 손가락의 저림이 특징이다. 일반적으로 팔꿈치 안쪽 통증을 동반하는데, 앉아있을 때 증상을 유발하는 경우가 많아서 목 디스크로 오해되는 경우가 흔하다. 자다가 저려서 깨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손목터널 증후군으로 진단되는 경우도 있다. 앉아서 컴퓨터를 많이 사용하는 직장인들에게 흔하게 발생하며 팔을 무리하게 많이 사용하는 사람에게도 흔하게 발생된다.

손목 터널증후군의 주요 증상은 정중신경의 지배 영역인 엄지, 검지, 중지, 약지의 일부분 또는 손바닥 부위의 저림 증상, 운동기능저하, 손목 통증, 새끼손가락을 제외한 손과 손목의 통증이다. 손목 터널증후군은 지속적으로 무리하게 손목을 사용할 경우 발생한다는 것이 지배적인 견해다. 요리사, 운전기사, 가정주부, 사무직, 컴퓨터나 스마트 기기의 사용량이 많은 경우에 수근관의 크기나 공간을 줄이는 현상이 지속돼 정중신경을 압박하면서 통증이 유발되는 경우가 많다.

이처럼 신경이 눌려서 저림이나 통증이 계속될 경우에는 전문의의 정확한 진단과 치료가 필요하다. 신경의 압박이 장기간 유지될 경우 신경이 손상되거나, 근육 위축으로 근력이 약해지면서 일상생활이 불가능해질만큼 증상이 악화되는 경우도 상당수이기 때문이다.

개개인의 상태와 상황에 따라 비교적 간단한 약물치료와 물리치료부터, 신경치료, 재생치료, 체외충격파치료, 수술치료 등 다양한 방법이 고려된다. 최근에는 신경 프롤로 치료도 하나의 치료법으로 많이 사용되고 있다. 눌려 있는 신경이 어딘지 초음파로 정확한 위치를 찾은 뒤 신경을 재생 시킬 수 있는 주사액을 주입해서 눌려 있는 신경을 재생하는 치료 방법이다.

배기윤 대구 완쾌신경과 대표원장

관련기사

AD

오피니언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