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이배 타고 낙동강 횡단

구미청년문화연대 청년 2명이 종이로 만든 배를 저어 낙동강을 건너는 이색 퍼포먼스를 해 눈길을 끌었다. 정세민'김규태 씨가 13일 구미 낙동강 체육공원 선착장에서 종이배를 타고 노를 저어 처음으로 강을 건너는 데 성공했다.

관련기사

AD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