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대구 달서구 본리동 '달서 센트럴 더샵' 모델하우스 18일 공개

성당못역·감삼역 인접 서대구역 개발 호재 기대

'달서 센트럴 더샵' 조감도. 포스코건설 제공 '달서 센트럴 더샵' 조감도. 포스코건설 제공

포스코건설은 18일 '달서 센트럴 더샵' 견본주택(모델하우스) 공개와 함께 본격적인 분양 일정에 돌입한다.

대구 달서구의 중심, 본리동(300-5) 일대에 들어서는 '달서 센트럴 더샵'은 기존 성당보성아파트를 재건축한 단지다. 본리동 일대에서 10년 만에 들어서는 신규 분양 아파트로, 사업 규모는 지하 2층, 지상 20층 10개 동 총 789가구다. 이 중 59㎡ 192가구, 72㎡ 186가구 등 모두 378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달서 센트럴 더샵'은 재건축 아파트답게 교통은 물론, 생활편의시설, 교육, 공원 등 주변 인프라가 뛰어나다. 이마트, 홈플러스, 롯데백화점, 전통시장 등 다양한 쇼핑시설에 달서구청, 달서경찰서, 달서소방서 등 관공서와 종합병원, 대구문화예술회관 등 풍부한 주민편의시설을 갖추고 있다.

교통여건 또한 대구 최고 수준이다. 대구 도시철도 1호선 성당못역, 2호선 감삼역과 인접해 있으며 단지 주변 10여 개의 시내·외 버스노선을 통해 대중교통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여기에 남대구IC, 달구벌대로, 신천대로, 순환대로 등 주요 도로가 인접해 사통팔달 쾌속 교통망을 자랑한다. 서대구역(KTX, 광역철도 예정) 등 대형 교통 호재도 기대 요소다.

자녀들의 교육 여건도 눈여겨볼 만하다. 덕인초등학교, 성당중학교, 새본리중, 대구외국어고등학교, 대건고, 효성여고 등을 비롯해 학원가와 본리도서관이 가까이 위치하는 등 교육 환경이 우수하다. 앞산을 비롯해 두류공원, 학산공원, 본리어린이공원 등 주변 녹지공간도 많아 쾌적한 주거환경을 누릴 수 있다.

'달서 센트럴 더샵'은 뛰어난 직주근접성을 갖춘 아파트로 더욱 관심이 쏠리고 있다. 1~5차 성서산업단지에만 3천여 개 업체에 5만8천여 명의 근로자가 일하는 등 풍부한 배후 수요를 바탕으로 직주근접 프리미엄을 누릴 수 있다.

분양 관계자는 "교통과 입지 등의 장점 외에도 대구에서 선호도가 높은 '더샵' 브랜드로 공급하기 때문에 벌써 실수요자들의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 '더샵' 프리미엄과 원도심의 편리함을 동시에 누릴 수 있는 단지로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달서 센트럴 더샵' 모델하우스는 달서구 감삼동 103-2(도시철도 2호선 감삼역 2번 출구 앞)에 들어선다. 입주는 2020년 8월 예정이다.

AD

관련기사

최신기사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