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업 역량강화, 누구나 환영합니다

대구교육대학교 대구부설초등학교는 지난 9일 '교학상장 상시 수업 공유' 행사를 진행했다.교대부초 제공 대구교육대학교 대구부설초등학교는 지난 9일 '교학상장 상시 수업 공유' 행사를 진행했다.교대부초 제공

교대부초, 수업 공유 행사

지역 교원 상시 참관 허용

원스톱 컨설팅 함께 진행

대구교육대학교 대구부설초등학교(이하 교대부초)는 지난 9일 지역 교사들을 초청해 수업을 참관하는 '교학상장 상시 수업 공유'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150여 명의 교사는 하브루타식 토의토론 기법 등을 활용한 5, 6학년 국어과 수업을 참관했다. 교사들은 학생들이 친구와 함께 문제를 해결하며 다양한 형태의 협력학습이 이루어지는 장면에 집중했다. 수업 참관이 끝난 뒤 이루어진 '수업자와의 대화' 시간에서는 수업 방식에 대한 깊이 있는 대화가 진행되어 협력학습에 대한 현장 교원들의 깊은 관심을 살펴볼 수 있었다.

교대부초 구성원들은 자신들이 우수한 역량을 갖춘 수업 전문가라는 자부심을 갖고 있다. 특히 지난해 9월부터는 '초등 협력학습 현장 지원센터'를 학교 내에 설치해 단위 학교의 수업 개선을 지원하고 있다. 이를 통해 지역 초등 교원들이 수업에 대한 고민을 해결하고, 수업 역량을 키우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개별 교원과 교사공동체의 요청으로 마련한 '원스톱 수업 컨설팅'과 '교학상장 상시 수업 공유' 활동은 교사들에게 수업 성찰의 기회를 제공한다. '원스톱 수업 컨설팅'은 컨설팅 신청자의 고민 해결에 가장 적합한 교대부초 교원을 컨설턴트로 매칭, 수업 참관과 온-오프라인 컨설팅을 제공하는 방식이다.

'교학상장 상시 수업 공유'를 통해서는 교대부초 교원들만을 대상으로 이뤄지던 기존 공개 수업의 참관 대상을 대구 초등 교원 전체를 대상으로 확대해 누구나 자유롭게 참관할 수 있도록 바꿨다. 이를 통해 매월 200여 명이 넘는 교원이 컨설팅과 수업 참관을 위해 교대부초를 방문하고 있다.

이점형 교장은 "우리 학교가 '초등 협력학습 현장 지원센터'로서 대구 초등 교사들의 수업 고민 해결과 수업 역량을 신장시키는 데 기여할 수 있게 돼 책임감과 사명감을 느낀다"며 "전 교원이 원스톱 수업 컨설팅과 상시 수업 공유로 교실수업 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