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올림피아드 경시대회 무더기 출제 오류

7문항 복수정답·정답없음 처리…"대입 반영 시험치곤 허술" 지적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한국정보화진흥원(NIA)과 전국 교육청들이 주관하는 한국정보올림피아드(KOI) 경시 부문 지역대회에서 무더기로 출제 실수가 발생해 수험생들과 학부모들의 불만이 폭발하고 있다.

이 대회에서 입상하면 한국과학기술원(KAIST) 등 소프트웨어 중점 대학에 마련된 소프트웨어 특기자 전형 등에 공식 반영되므로 대학에 진학하는 데 매우 유리하다.

지난 14일 치러진 제35회 KOI 지역대회에 참가한 수험생들에 따르면 이 대회에서 출제된 문제 중 상당수에 출제 오류가 있었다.

대회 주최 측이 지금까지 출제 오류를 인정한 문항만 따져도 도합 7문항이 '복수정답'이나 '정답없음'으로 처리됐다.

출제 실수가 있었던 문항은 초등부(총 40문항)는 44번(단답형, 복수정답), 중등부(총 50문항)는 15번(객관식, 정답없음), 44번(단답형, 복수정답)이었다.

특히 고등부(총 50문항) 경시대회는 6번(객관식, 정답없음), 27번(객관식, 복수정답), 36번(객관식, 정답없음), 49번(단답형, 정답없음) 등 4문항이나 출제 실수가 있었다.

'이의 제기'라는 이름이 달린 게시판이 공식 사이트(www.digitalculture.or.kr/koi/)에 마련돼 있기는 하나, 주최 측은 이 게시판의 쓰기를 막아 놓고 NIA의 담당자 이메일로만 이의 제기를 받고 있어 공식 사이트에서는 이에 관한 토론이나 의견 제시를 허용하지 않고 있다. 이메일로만 가능한 이의 제기 마감 시한은 18일이다.

이번 시험을 치른 한 학생의 부모는 "대입에도 공식적으로 반영되는 경시대회인데 이렇게 문제가 허술하게 출제되다니 한심하다"며 "명백한 출제 오류뿐만 아니라 전반적으로 올해 대회 출제의 질에 많은 문제가 있었다고 들었다"고 비판했다.

연합뉴스

AD

관련기사

최신기사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