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턴' 윤주희, 시선 강탈하게 만드는 매력 어택! 소화력 甲 배우로 등극

사진. SBS '리턴' 캡처 사진. SBS '리턴' 캡처

SBS 수목드라마 '리턴'의 윤주희가 시선을 강탈하는 매력 어택으로 시청자들을 사로 잡고 있다.

SBS 수목드라마 '리턴'에서 전형적인 강남 키즈이자 오태석(신성록 분)의 아내 박진주로 출연중인 윤주희. 엉뚱발랄한 철부지 캐릭터를 소화하기 위해 매 장면마다 상류층과는 전혀 어울릴 것 같지 않은 아이템들을 등장시켜 극의 재미를 높이고 있는 윤주희는 소주와 족발로 혼술을 한다던가, 고스톱으로 남편이 아닌 친구와의 연애점을 보는 등 지금껏 보아온 상류층의 이미지와는 반대되는 모습으로 화제를 불러 모으고 있다.

이는 휘몰아치는 '리턴'의 사건들 속, 오히려 상류층을 제대로 비꼬아 풍자하는 사이다 캐릭터로 대변되며 시청자들의 가려운 속을 긁어주고 있는 것. 온갖 악행을 일삼고 있는 이들 곁에 범죄 청정지역으로 보이는 박진주의 해맑음은 언뜻, 박진주를 가장 순수한 캐릭터로 느껴지게 하지만, 상류층이 아닌 사람은 은근히 무시하며 남편 오태석이 아닌 친구 김학범을 향한 마음을 숨기지 못하는 모습은 그녀 역시, 범상치 않은 캐릭터임을 드러내고 있다.

뿐만 아니라, 박진주로 열연을 펼치고 있는 윤주희는 개성 강한 캐릭터들의 향연 속, 꿋꿋이 캐릭터의 중심을 잡으며 '리턴'의 웃음 기류에 일조한다. 회를 거듭할수록 빛을 발하는 윤주희의 능청스러움과 호연은 통통 튀는 박진주 캐릭터의 정점을 찍으며 시청자들로부터 "진주 나오는 장면이 킬링포인트", "박진주 나오는 장면은 기대하게 됨", "윤주희 이런 역할도 잘 어울리네" 등 응원을 받고 있는 가운데, 시선을 떼지 못하게 만드는 매력으로 극의 재미를 주고 있는 윤주희가 출연하는 '리턴'은 매주 수, 목 밤 10시 SBS에서 방송된다.

AD

관련기사

최신기사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