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콕시 대표단 55명 대구 선진행정 벤치마킹

市 방문 물 산업 등 협력 논의

방콕시 및 태국 중앙부처 고위공무원 55명으로 구성된 방콕 대표단이 14일 대구시를 찾았다. 완타니 와타나 방콕시 사무차관보(부시장급)를 단장으로 한 대표단은 이날 대구시의 전략산업을 벤치마킹하고 상호 협력 가능한 분야에 대해 협의했다.

이들의 방문은 지난해 8월 대구~방콕 우호협력 도시 체결 당시 권영진 대구시장이 대구의 노하우와 경험을 공유하겠다며 초청하면서 이뤄졌다. 양 도시는 지난해 대구~방콕 직항노선 개설에 이어 이번 방문교류를 통해 확고한 우호도시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김승수 대구시 행정부시장은 "올해 9월 12~15일 대구에서 열리는 대한민국국제물주간과 세계물도시포럼에 방콕시장이 참석하기로 했다"며 "앞으로 의료관광, 물산업, 미래차 등 대구의 미래를 밝힐 주요 산업에 대해 방콕시와 교류 협력하기로 했다"고 했다.

AD

관련기사

최신기사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