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어린이박물관학교 입학생 모집…신라 역사 이해·최신 교육 체험 가능

지난해 경주어린이박물관학교 수업 중 어린이들이 신라 역사관을 둘러보고 있다. 지난해 경주어린이박물관학교 수업 중 어린이들이 신라 역사관을 둘러보고 있다.

국립경주박물관(관장 유병하)은 초등학교 4~6학년을 대상으로 '제65기 경주어린이박물관학교' 입학생을 모집한다. 경주어린이박물관학교는 전쟁이라는 민족적 비극 속에서도 교육으로 민족의 자긍심을 지키려고 노력했던 지역 선각자들의 뜻이 모여, 1954년 문을 열어 올해로 65년 전통을 이어나가고 있다.

'제65기 경주어린이박물관학교'는 이달 31일 입학식을 시작으로 12월 8일 졸업식까지 1년 과정이며, 매주 토요일 오전 10시~낮 12시 국립경주박물관 수묵당에서 진행된다.

올해는 '신라를 담다, 세계를 열다'라는 주제로 신라 역사의 체계적인 이해와 함께 최신 전시'교육 경향을 반영한 체험이 가능하도록 구성했다.

유병하 관장은 "경주어린이박물관학교는 우리나라 박물관 교육의 역사 그 자체라고 할 수 있다"며 "학생들의 흥미를 이끌어낼 수 있는 다채로운 강의를 통해 학업 증진과 문화 상식을 확장하는 유익한 시간이 될 것으로 보인다. 관심 있는 학생들의 많은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

참여를 원하는 학생은 19일까지 국립경주박물관 누리집(http://gyeongju.museum.go.kr)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입학 정원(70명)을 초과할 때는 추첨을 통해 선발할 예정이다.

AD

관련기사

최신기사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