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부터 초·중등 sw 교육 의무화…연구·선도학교 1천641곳 선정

교육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018년도 소프트웨어(SW) 교육 연구'선도학교 1천641곳을 선정했다고 12일 밝혔다.

올해 소프트웨어 교육 연구'선도학교로 선정된 학교는 초등학교 940곳, 중학교 456곳, 고등학교 245곳이다.

2015 개정 교육과정에 따라 중학교는 올해부터 단계적으로 정보과목에서 34시간 이상, 초등학교는 내년부터 5, 6학년 실과과목에서 17시간 이상 소프트웨어 교육을 해야 한다.

연구'선도학교는 교과수업 외에도 창의적 체험활동, 자유학기, 학생 동아리, 방과 후 학교 등을 통해 다양한 소프트웨어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정부는 연구'선도학교 1곳당 1천만원 이내 운영 지원금과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AD

관련기사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