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팬서' 팀 내한 4인방, 설 명절 인사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14일 개봉한 마블의 2018년 첫 주자 '블랙팬서'의 주역 4인방 들이 한국 팬들에 인사를 전했다.

영화 '블랙 팬서'는 와칸다의 국왕이자 어벤져스 멤버로 합류한 '블랙 팬서' 티찰라(채드윅 보스만)가 희귀 금속 '비브라늄'을 둘러싼 전세계적인 위협에 맞서 와칸다의 운명을 걸고 전쟁에 나서는 이야기다.

배급사를 통해 공개된 '블랙 팬서' 4인방의 영상에는 깜찍한 손가락 하트와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라며 한국 팬들에 건내는 인사가 담겼다.

특히 외신 허핑턴 포스트는 해당 영상에 대해 '대한민국의 스몰 하트 신드롬' 이라며 보도해 눈길을 모았다.

한편 영화 블랙팬서는 14일 개봉하고 절찬 상영중이다.

관련기사

AD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