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수서원, 동양대에 인재양성기금 매년 500만원 기부

이용태(왼쪽) 소수서원 원장이 김태운 동양대 부총장에게 인재양성기금을 전달하고 있다. 동양대 제공 이용태(왼쪽) 소수서원 원장이 김태운 동양대 부총장에게 인재양성기금을 전달하고 있다. 동양대 제공

최초의 사액서원인 소수서원이 매년 500만원의 인재양성기금을 동양대에 기부하기로 했다.

소수서원(원장 이용태)과 동양대(총장 최성해)는 12일 동양대 대학본부 2층 회의실에서 인재양성기금 기부 약정식을 개최하고 2018년도분 인재양성기금 500만원을 동양대에 전달했다.

양 기관은 2014년 1월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소수서원의 전통문화 자산과 시설물을 활용, 서원문화 전통을 계승하고 사회에 확대 발전시키기 위해 '소수서원 스테이 선비 인성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상호 협력해 왔다.

이번 약정은 소수서원이 동양대의 인성교육 프로그램을 높이 평가하고 선비 인성을 갖춘 후학들을 양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용태 원장은 "세월이 바뀌어도 우리 사회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정직과 역지사지를 생각할 수 있는 인간의 고운 심성"이라며 "많지 않은 금액이지만, 소수서원의 건학정신을 계승, 스마트 선비를 양성하는 동양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