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남미로 뻗어가는 대구가톨릭대 국제교류

김정우(왼쪽) 대구가톨릭대 총장이 페루 국립 UNSAAC대학을 찾아 교환학생 등 교류 방안을 협의했다. 대구가톨릭대 제공 김정우(왼쪽) 대구가톨릭대 총장이 페루 국립 UNSAAC대학을 찾아 교환학생 등 교류 방안을 협의했다. 대구가톨릭대 제공

멕시코, 칠레, 페루 대학 방문

교환학생, 교수 파견 등 협의

간호학과 학생 병원실습 관심

대구가톨릭대가 국제교류를 중남미 지역까지 확대하고 있다.

김정우 대구가톨릭대 총장과 마석진 중남미센터장은 지난달 15일부터 28일까지 멕시코, 칠레, 페루 등 중남미 지역 대학과 대사관 등을 차례로 방문해 교류 방안 등을 협의했다.

김 총장은 멕시코 인터콘티넨탈대학에서 교환학생 실시, 교수 파견, 가톨릭 장학금 지급 등 실질적인 교류 확대와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또 칠레 센트럴대학의 산티아고 곤잘레스 총장을 만나 교류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센트럴대학은 학생 및 교수의 교환 프로그램에 많은 관심을 보였으며, 특히 간호학과 학생들의 대구가톨릭대병원 파견 실습을 희망하고 있다.

이어 페루 국립 UNSAAC(Univer sidad Nacional de San Antonio Abad del Cusco)대학에서도 교환학생 프로그램, 의료 분야의 교류 확대, 대구가톨릭대 학생들의 외국어 학습과 자격증 취득 등 다양한 교류 방안을 협의했다.

김 총장 일행은 주멕시코 한국대사관, 주칠레 한국대사관을 차례로 방문했으며,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중소기업진흥공단, 한국국제협력단 등도 방문해 현지에 진출한 한국 기업의 현황과 지원 업무, 현지 유망 사업 등을 살펴보고 학생들의 취·창업 가능성과 활동 확대 방안 등을 검토했다.

대구가톨릭대는 김정우 총장의 이번 방문을 계기로 이들 대학 및 기관과의 우호관계를 더욱 강화하고 실무진을 통해 실질적인 교류 프로그램을 마련할 계획이다. 김봄이 기자

관련기사

AD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