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위 피해 박물관 과학관 도서관 체험활동 '알찬 봄방학'

국립경주박물관을 들른 유아들이 재개관한 어린이박물관에서 과거 신라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경주박물관 제공 국립경주박물관을 들른 유아들이 재개관한 어린이박물관에서 과거 신라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경주박물관 제공
국립대구과학관을 방문한 어린이들이 가족과 함께 야외마당에서 달을 관측하고 있다. 대구과학관 제공 국립대구과학관을 방문한 어린이들이 가족과 함께 야외마당에서 달을 관측하고 있다. 대구과학관 제공
대구 한 도서관의 '일일 도서관 체험학습' 프로그램에 참가한 어린이들이 선생님이 들려주는 동화책에 집중하고 있다. 대구시교육청 제공 대구 한 도서관의 '일일 도서관 체험학습' 프로그램에 참가한 어린이들이 선생님이 들려주는 동화책에 집중하고 있다. 대구시교육청 제공

대부분 학교가 종업식을 치르고 봄방학에 돌입했다. 새 학기가 시작되기 전 가족이 함께 보내는 마지막 시간인 만큼 체험 활동으로 추억을 쌓기에 좋은 시기다. 짧은 기간이지만 평창동계올림픽과 설 연휴가 있는 만큼 지역 박물관, 도서관에서는 특별강좌와 민속 체험 행사를 풍성하게 준비하고 있다. 봄방학을 맞아 대구경북의 곳곳에서 진행되는 체험 활동과 행사 등을 살펴봤다.

◆'3D펜으로 나만의 마패' '복주머니 만들기' 행사

◇국립대구박물관

국립대구박물관에서는 봄방학을 맞아 어린이들이 우리 문화재를 친숙하게 느낄 수 있는 프로그램을 준비한다.

초등학생 가족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3D펜을 이용한 내가 만든 문화재'는 '마패'에 대해 배우는 시간이다. 우선 ▷조상이 마패를 만든 이유 ▷박물관 속 마패의 모습 ▷교과서에 나오는 마패 등을 주제로 탐구한다. 그 뒤 어린이들이 직접 3D펜으로 나만의 마패를 만들 수 있다. 매주 토요일 오전 10시 30분~낮 12시 진행되며 홈페이지에서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준비물은 3D펜이며 박물관 내 문화상품점에서 구입할 수 있다.

동시에 25일까지는 '삼국시대 기록의 보고, 삼국유사'라는 주제로 특별전시가 열린다. 우리의 고대 역사와 문화를 기록한 일연의 생애와 삼국유사 초기본 복각판의 내용을 만날 수 있다.

설 당일을 제외한 설 연휴 기간에는 더욱 다양한 체험 행사가 진행된다. ▷복주머니 만들기 ▷홀로그램 아트 체험 ▷네임택 팬시 우드 등 아이들이 직접 참여하는 프로그램이 있으며, 당일 현장에서 선착순 400명까지 접수한다. 해솔관 로비와 앞마당에서는 소원나무 만들기와 윷놀이, 널뛰기, 굴렁쇠굴리기와 같은 가족과 함께하는 놀이도 해볼 수 있다. 문의 053)768-6051.

◆새 단장 어린이박물관 '알을 깨고 나온 박혁거세'

◇국립경주박물관

신라의 역사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국립경주박물관에서도 새 학기 전 특별한 문화 행사가 열린다.

지난달 새 단장을 마친 '어린이박물관'은 아이들이 신라를 더욱 재미있게 이해하는 공간으로 재탄생했다. 이곳 상설전의 주제는 '반짝반짝 신라, 두근두근 경주'며, 과거 신라의 모습을 지금의 경주에서 새롭게 바라보고자 했다. 특히 ▷화랑이 되다 ▷왕을 만나다 ▷부처님의 나라를 꿈꾸다 ▷세계로 무대를 넓히다 ▷신라에 꽃핀 예술과 과학 등 5개 부문으로 구성됐고, 친근한 캐릭터를 이용한 설명으로 어린이들이 쉽게 관람할 수 있다.

어린이박물관 재개관을 기념해 열리는 특별전은 '박혁거세, 알을 깨고 나온 아이'다. 박혁거세의 탄생 이야기를 통해 신라의 시작에 대해 호기심을 느낄 수 있는 입체적인 공간으로 꾸며져 있다.

이 밖에 설 연휴 기간에는 투호 던지기, 제기차기와 같은 민속놀이 체험 행사도 열린다. 문의 054)740-7500.

◆가족과 함께 '등대 스탬프투어'로 완주기념 메달

◇국립등대박물관

등대는 밤에 밝은 빛을 내며 선박과 항공기 등의 안전에 없어서는 안 되는 중요한 시설이다. 일부 지역에서 등대는 주변의 훌륭한 전망과 함께 그 지역의 랜드마크가 되기도 한다.

포항에 있는 국립등대박물관은 국내에서 등대를 깊이 살펴볼 수 있는 유일한 박물관이다. 항해술의 발달에 따른 등대의 변화와 등대원의 생활 모습이 담긴 유물을 살펴볼 수 있다.

특히 가족과 함께할 수 있는 '등대 스탬프투어'는 '등대여권'에 도장을 받으며 전국의 아름다운 등대를 둘러볼 수 있는 코스다. 등대여권은 등대박물관 및 전국 등대 15곳에서 받을 수 있다. 호미곶등대, 속초등대, 마라도등대, 독도등대, 우도등대 등 전국 15곳 등대 중 스탬프를 4개 이상 찍으면 등대박물관에서 완주기념 메달도 받는다.

단 독도등대는 방문을 못하기 때문에 독도 선착장에서 찍은 인증사진(본인 및 독도 배경 포함)을 등대박물관 담당자에게 보여주면 스탬프를 받을 수 있다. 문의 054)284-4857.

◆코딩로봇 '카미봇'과 스케이팅 봅슬레이 씽씽

◇국립대구과학관

국립대구과학관에서는 평창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의 성공을 기원하며 '평창아! 과학이랑 놀자'라는 주제로 25일까지 행사를 연다. 동계스포츠 체험은 물론 마찰력, 속도 등 스포츠에 숨겨진 과학의 원리를 함께 배울 기회다.

참가 학생들은 코딩로봇 '카미봇'과 함께 스피드스케이팅, 봅슬레이, 알파인스키, 아이스하키 등 다양한 동계 스포츠를 경험할 수 있다. 최근 인기가 높은 가상현실(VR) 기기를 이용해 쇼트트랙, 피겨스케이팅, 스노보드 등을 간접적으로 체험해보는 공간도 마련됐다.

야외썰매장과 과학관 1층 로비에서는 썰매대회, 레크리에이션, 겨울버스킹 등 즉석 이벤트도 이루어진다. 과학관에서 열리는 모든 행사는 썰매장을 제외하고는 무료로 운영된다. 운영 시간 등 자세한 내용은 국립대구과학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053)670-6114.

◆기상예보 태풍 화산 등 게임 퍼즐 퀴즈로 익혀

대구기상과학관

대구기상과학관에서는 매일 바뀌는 날씨에 관한 궁금증을 해결할 수 있는 실험과 기후의 원리에 대해 쉽게 배워볼 수 있다.

14일까지 열리는 '나는야, 날씨박사' 프로그램의 대상은 6세 이상 자녀를 포함한 가족이다. 기상예보, 태풍, 화산 등을 게임, 퍼즐, OX 퀴즈를 이용해 재미있게 익히는 기회다.

하루에 세 차례(오전 11시, 오후 1시, 오후 3시) 1층 체험교육실 앞에서 진행되며 당일 현장에서 신청을 받는다.

또 '기상기후아카데미', 일일 기상캐스터체험 및 보호자와 함께 들을 수 있는 '부모님과 함께하는 아동수업' 등 풍성한 체험교육에도 참가하면 좋다. 자세한 일정 및 문의는 홈페이지 및 053)953-0365.

◆초교 4~6학년에 '코딩 세계에서 살아남기' 교육

대구 범어도서관

대구 범어도서관은 최근 코딩에 대한 학부모들의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코딩 세계에서 살아남기'라는 주제로 기초 코딩 교육을 실시한다. 교육은 20~23일 오후 2~4시 네 차례에 걸쳐 진행되며 대상은 초등학교 4~6학년 학생이다.

내용은 코딩을 처음 접하는 학생도 쉽게 이해할 수 있는 난이도다. 스크래치 프로그램을 다루는 것부터 시작해 코딩의 개념 등을 배우게 된다.

21~23일에는 부모님과 함께 창의력, 사고력을 키울 수 있는 '사고력 보드게임'이라는 프로그램도 함께 열린다.

이 기간 수학 보드게임 '노땡스', 전략적 사고가 필수적인 '랫어탯캣', 수 연산과 전략적 사고가 필요한 '버킷킹 3D'가 차례로 진행된다. 문의 053)668-1600.

AD

관련기사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