탁구인재 육성에 힘쓰는 보람상조 최철홍 회장, "지속적인 인재후원 이어나갈 터"

2018년 후원 협약식. 보람그룹 제공 2018년 후원 협약식. 보람그룹 제공

'보람그룹-한국중고등학교탁구연맹 2018년 후원 협약식'이 천안에 위치한 보람상조 천안연수원에서 지난 3일 체결됐다.

탁구인재 육성을 위해 진행된 보람상조(회장 최철홍)의 이번 협약식은 2017년에 이어 2년 연속 체결되는 후원 협약식으로 보람상조 신수홍 대표와 한국중고등학교탁구연맹 손범규 회장 그리고 보람그룹 임직원 및 한국중고등학교탁구연맹 관계자, 보람할렐루야 탁구단 선수들이 참여해 협약식을 빛냈다.

보람그룹은 한국중고등학교탁구연맹 소속 선수들과 지도자들의 실력 향상을 위해 장학금 및 격려금을 전달하고, 그와 더불어 글로벌 경쟁력 향상을 위해 각종 해외대회 출전을 지원하게 된다. 이에 지난 협약 보다 2천만 원이 상향된 1억2천만 원을 후원할 예정이다.

한국중고등학교탁구연맹은 후원금 1억2천만 원 중 7천만 원은 해외 오픈대회 시 중고등학교탁구연맹 선수 및 지도자 파견 지원, 2천만 원은 선수단과 지도자의 장학금 및 격려금, 3천만 원은 임원, 선수, 지도자 경쟁력강화(세미나, 교육 등)에 사용할 계획이다.

보람상조 최철홍 회장은 "한국중고탁구연맹과 2년 지속으로 후원협약을 진행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보람그룹의 나눔경영 철학을 바탕으로 2018년에도 탁구인재 육성과 대한민국 탁구 발전을 위해 후원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AD

관련기사

최신기사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