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정류장에 '바람 가림막'

매서운 한파가 찾아온 11일 대구 북부정류장 승강장에 시민들이 서구청에서 설치한 '추위 가림막' 안에서 매서운 칼바람을 피하고 있다. 대구기상지청은 12일 최저기온이 영하 11℃, 낮 최고기온도 영하권에 머무는 강추위가 이어지겠다고 전망했다.

AD

관련기사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