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 안보리 "남북대화 환영…한반도 신뢰구축 가능성 열었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는 10일(현지시간) 남북 고위급 회담을 환영하고 이번 회담이 "한반도에서 신뢰와 믿음의 구축 가능성을 열었다"고 밝혔다.

안보리는 지난 9일 열린 남북 고위급 회담에 관한 비공개 브리핑을 한 뒤 이날 논의를 바탕으로 언론에 이와 같은 입장을 전했다.

안보리는 또 남북 대화가 긴장을 완화하고 한반도 비핵화를 이끌 것이라는 기대를 나타냈다.

올라프 스코그 유엔 주재 스웨덴 대사는 회의를 마친 뒤 "동계올림픽에 참가하기로 한 북한의 결정은 긍정적인 진전"이라고 말했다.

스코그 대사는 남북이 군사당국회담 개최와 군사 핫라인 재개에 합의한 일도 환영하고 "이것은 오판을 피하고 긴장을 줄이기 위한 중요한 채널"이라고 평가했다.

연합뉴스

AD

관련기사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