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로 공립학교 수업료·급식비 납부…대구시교육청, 내년 3월부터 시행

내년부터 대구 공립학교 수업료, 급식비 등 학부모 부담 경비를 신용카드로 낼 수 있게 된다. 대구시교육청은 '신용카드 자동납부 제도'를 올해 12월부터 공립고를 대상으로 시범 운영하고, 내년 3월부터 전체 공립 초'중'고교에서 시행하기로 했다.

시범운영에 참여하는 신용카드사는 신한, KB국민, 하나, 현대, BC, 롯데, NH농협카드다. 학부모는 학교에 신청서를 제출한 뒤 자신이 선택한 카드사로 직접 자동납부 신청을 하면 된다. 사립 초'중'고는 교육부와 카드사 간 수수료 협의가 진행 중이어서 추후 신용카드 사용 여부가 결정된다.

대구시교육청 관계자는 "기존의 은행 자동이체 방식은 학부모가 학교에서 지정한 은행에 계좌가 없으면 계좌를 개설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며 "신용카드 자동납부 도입으로 학부모의 선택 폭이 넓어져 만족도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AD

관련기사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