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 건물 철거현장 벽 무너져…인부 1명 숨져

칠곡군 한 건물 철거공사 현장에서 벽이 무너져 인부 1명이 숨졌다. 칠곡경찰서에 따르면, 12일 오후 2시 6분쯤 칠곡군 약목면 한 건물 철거 공사장에서 벽이 무너지는 사고가 발생해 철거작업을 하던 A(55) 씨가 벽에 깔려 숨지고, B(49'여) 씨는 타박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공사 관계자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AD

관련기사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