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의 법정' 윤현민, '꿀눈빛' 포착! "눈빛이 다했네"

마녀의 법정 / 사진제공 : 아이윌미디어 마녀의 법정 / 사진제공 : 아이윌미디어

KBS 2TV 월화드라마 '마녀의 법정'(극본정도윤/연출 김영균/) 윤현민의 촬영 비하인드 사진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달콤한 눈빛으로 상대 배우를 지긋이 바라보는 윤현민의 모습이 담겼다.

상대방의 눈높이에 맞춰 이야기를 나누는 사진에서 그의 다정다감한 성품이 엿보인다.

마이듬 역의 정려원과 투샷에서는 유쾌함이 묻어난다. 완벽한 '꿀케미'를 보여주고 있는 두 사람은 촬영 중간에도 피곤한 기색 없이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만들고 있다.

모자로 호흡하는 전미선과는 연인을 방불케하는 예쁜 그림이다. 키 차이가 만들어내는 사랑스러운 시선은 여성팬들의 부러움을 자아내기에 충분하다.

마지막으로 지난 방송에서 아동 성범죄 피해자 아름을 연기했던 아역배우와의 촬영 장면에서는 든든한 '오빠미'를 발산하고 있다. 어린 배우와 눈을 맞추고 감정을 배려하는 성숙한 자세가 윤현민의 매력을 배가시킨다.

한편, '마녀의 법정'은 본투비 훈남 초임 검사 여진욱(윤현민)과 에이스 독종마녀 검사 마이듬이 여성아동범죄전담부에서 추악한 현실 범죄를 해결해 나가는 법정 추리 수사극이다.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

관련기사

AD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