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패 뒤 3연승 '반전' 뉴욕 양키스 ALCS 진출

미국프로야구 뉴욕 양키스가 2017 메이저리그 포스트시즌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ALDS'5전 3승제)에서 2패 뒤 3연승 '반전'에 성공하며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ALCS'7전 4승제)에 진출했다.

2승을 먼저 따고도 양키스의 일격에 당한 클리블랜드 인디언스는 정규시즌 '22연승 신화'를 뒤로 하고 가을야구를 마감했다. 22연승은 메이저리그 역대 두 번째 최다 연승 기록이다.

아메리칸리그 중부지구 1위로 ALDS에 오른 클리블랜드는 1948년 이래 월드시리즈 우승과 멀어진 '와후 추장의 저주'를 69년째 풀지 못하게 됐다. 지난해 월드시리즈 준우승의 아쉬움이 더욱 진해졌다.

양키스는 12일(한국시각) 미국 오하이오 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열린 ALDS 5차전에서 클리블랜드를 5대2로 꺾었다.

아메리칸리그 와일드카드 결정전에서 미네소타 트윈스를 꺾고 ALDS에 오른 양키스는 이날 승리로 5년 만에 ALCS에 올라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월드시리즈 티켓을 놓고 대결한다. 연합뉴스

AD

관련기사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